코로나19 방역을 사회적거리두기에서 생활방역으로 변경

생활방역으로 전환한다고 끝난 것이 아니다. 항상 조심하고, 마스크를 쓰고, 많은 사람이 모이는 곳은 피하자. 지난 1월 21일 코로나19 첫 확진자가 나온 후 확진자가 급격하게 늘어나면서 적극적인 사회적거리두기를 시행해왔다. 사회적거리두기에 따라서 여러 사람이 모이는 공연이나 실내행사 등이 거의 취소되었고, 사업장에 확진자가

의료진 덕분에…고맙습니다.

코로나19가 중국에서 시작해 한국에서 첫 확진자가 나온 1월 22일부터 지금까지 만명을 약간 웃도는 확진자가 나왔다. 이들 중 일부는 안타깝게도 사망했지만 의료진들의 희생적인 치료/간호로 확진자 대비 70%가 넘는 완치율을 나타내고 있다. 의료진들은 자신이 감염될 위험이 있는 것을 알면서도, 또한 가족과 마음대로

코로나19로 인해 마스크 구하기가 너무 어려워

중국 우한에서 시작된 코로나19(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가 우리나라에서 급속하게 번져서 우리나라에서 1월 20일 처음 확진자가 나온지 35일 만에 1천명을 넘었다.2월 17일 대구에서 31번째 확진자가 나온 이후 급속도로 확진자가 증가하는 추세다.31번째 확진자의 경우 어떤 경로로 감염되었는지 아직도 확인이 안되고 있으며, 소문으로는 중국 우한에서 입국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