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SKT가 앞으로 3일만 지나면 신규가입 정지에 들어가는 마당에…고객 이탈 방지를 위한 이름만 ‘착한기변’ 정책을 내놓았단다.

18개월 이상 SKT를 이용하는 고객을 상대로 신규/번호이동과 동일한 27만원의 보조금을 지급하기로 한 것.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 18개월 이상 SKT를 이용한 고객이 기변을 하면 보조금을 지급.
  • 기기변경 이후 LTE 62요금제(청소년은 LTE 팅42 요금제) 이상 이용해야 됨.
  • 24개월간 보조금 27만원을 나눠서 요금에서 할인(단 2월은 전액 선할인 – 영업정지상태라 지켜야 되니까. ㅎㅎ)
  • 온가족할인이나 보조금 할인 중 선택(동시 적용 불가).
  • 적용 기기는 최신기종이라는데, 매달 초 홈페이지에 공지(2월 적용되는 기기는 아이폰5, 갤럭시 S3, 갤럭시 노트2, 갤럭시 팝 등 4개 기종).

그런데 이건 뭐 그냥 …이다.

62요금제를 써야되고(그 미만 요금제는 돈이 안되나보다), 중간에 해지/기변/번이하면 27만원 중 나머지 보조금은 공중으로…
거기에 할인반환금까지 더하면 보조금 할인이 아니고 폭탄맞겠다.
또한 온가족할인을 받는 사람은, 어차피 할인이 아까워서 못떠날테니…그냥 온가족할인만 받고 그냥 써라.

관련글

SKT의 이름만 ‘착한기변’ 정책 실시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