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세월의 흐름을 따라가지 못한 죄이려니…
맨 아래에 셋도 흐름을 따르지 못한다면 이런 상황의 후보가 되겠지.

관련글

스마트폰 열풍에 ‘나 죽어~~~’ 하는 기업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