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오전 10시 40분쯤 출발…할 때는 비가 오지 않았다.
몇 번 가면서 헤맸던 곳을 또 헤매고(외곽순환도로 지나가는 곳)…
강변 자전거 도로를 질주해 성수대교까지 갔다.
거리로는 40km가 조금 안된다.

성수대교를 지나서 식사를 위해 자전거도로를 빠져나오니 바로 압구정동이다.
압구정 로데오거리의 한 중국집에 들어가서 식사를 하고 나오니 비가 한 방울, 두 방울 떨어진다.
그래도 집에 가야하니 일단 출발…
다시 자전거도로로 진입하자마자 비가 거세게 쏟아지고…그래도 달린다.
그런데…한남대교를 지나니 비 한 방울 내리지 않은 것 같다.

집에 도착하니 옷이고 자전거고 물이 튀면서 흙이 달라붙고해서 엉망이다.

달린 거리는 총 80km가 조금 안될 것 같다.
배터리가 다 되서 스포츠트랙커가 제대로 기록을 하지 못했다.

참…가는 길에 보니 자전거 도로 분리대를 어떤 차가 들이받았는지 왕창 찌그러진 곳이 있다.
신세계 주유소에서 백신고로 가는 중간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관련글

(7/14) 빗속의 라이딩 – 성수대교까지 80km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